로그아웃
공룡 멸종 부른 혜성 충돌 다시 오나
작성자 :1180 An토니오 작성일 :2017-09-06 09:47:04 조회수 :3173 추천 :0 비추 :0

19~24개 항성이 혜성궤도 바꿔 지구와 충돌 위험 2배 이상 높아

1998년 개봉해 화제를 끌었던 영화 ‘아마겟돈’과 ‘딥임팩트’는 지구를 향해 날아오는 소행성 때문에 인류가 멸망의 위기를 겪는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지난해 ‘인류 종말의 날 4대 시나리오’를 발표한 영국 옥스퍼드대 인류미래연구소(FHI)도 혜성이나 소행성과의 충돌이 인류 종말의 원인 중 하나라고 예측했다.

독일 연구진이 100만년 이내에 19~24개의 별이 혜성이나 소행성의 경로를 변화시켜 지구와 충돌할 수 있다는 계산 결과를 발표했다. 혜성이 지구로 돌진해 부딪치는 모습의 가상도.AFP·영국 가디언 제공


혜성이나 소행성 같은 천체(天體)가 지구와 충돌할 때 벌어지는 현상은 영화에서 묘사한 것보다 훨씬 더 심각하다. 천체의 크기와 충돌 속도에 따라 충격파, 해일, 전자기 교란, 대기 중으로 물질 유입 등 다양한 현상이 훨씬 복잡하고 예측 불가능한 형태로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과학자들은 약 6600만년 전 백악기 말 지구를 지배하고 있던 공룡이 순식간에 멸종한 원인을 소행성 충돌로 보고 있다.내셔널지오그래픽 제공


우선 혜성이나 소행성은 대기권에 진입할 때 강력한 충격파를 발생시킨다. 대기권 진입속도가 각각 초속 75㎞, 초속 15~30㎞에 달하기 때문이다. 충격파는 천체와 주변 대기 온도를 끌어올려 공중 폭발을 일으키고, 이 과정에서 순간적으로 엄청난 에너지가 방출돼 광범위한 지역을 초토화시킨다. 지름 50m 정도의 천체는 1945년 일본 히로시마에 투하된 원자폭탄 15개와 맞먹는 파괴력을 지닌 것으로 알려졌다.

천체가 바다에 떨어지면 쓰나미(지진해일)를 만들어낸다. 바다 밑바닥에 생긴 크레이터(충돌 구덩이)로 빠르게 바닷물이 채워지는 과정에서 해수면이 급격하게 낮아지면서 쓰나미를 유발하게 된다. 지름 400m의 천체가 태평양이나 대서양에 떨어지면 인접한 모든 해안에 10m 높이의 쓰나미를 일으킨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전자기 교란은 충돌 때 발생하는 강력한 에너지가 이온층을 교란시켜 나타나는 현상이다. 각종 전자 장비나 이와 관련한 시설에 심각한 타격을 입힐 수 있다.

천체와 함께 대기로 유입된 물질들은 지구 온도의 급격한 변화를 이끌어내 온실 또는 냉각 효과를 낳는다. 또 황산구름을 만들어 지구 전체에 산성비가 내리는 원인으로도 작용할 수 있다.

그렇다면 지구로 날아드는 혜성이나 소행성의 숫자와 주기는 얼마나 될까. 독일 하이델베르크에 있는 막스플랑크 천체연구소 코린 바일라존스 박사는 이와 관련한 계산 결과를 ‘천문학과 천체물리학’ 8월 31일자에 발표해 관심을 끌고 있다.

바일라존스 박사는 유럽우주국(ESA)의 우주망원경 ‘가이아’의 관측 데이터를 활용해 연구를 진행했다. 가이아 우주망원경은 10억개 이상의 천체를 관측해 우주의 3차원 지도를 그리는 것을 목표로 2013년 발사됐다.

바일라존스 박사는 태양으로부터 3.26광년 떨어진 오르트 구름대에 있는 19~24개의 항성(별)이 혜성이나 소행성의 궤도를 변경시켜 지구와 충돌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고 주장했다. 혜성이나 소행성은 주변 행성의 중력에 의해 궤도가 바뀔 수 있기 때문이다. 이번 계산 결과에 따르면 천체와 지구 충돌 가능성은 지금보다 2배 이상 높아지게 된다.

실제 지구와 충돌 가능성이 높은 혜성은 태양계 끝자락에 위치하고 있는 카이퍼 벨트나 이보다 더 바깥쪽에 자리잡고 있는 오르트 구름대에 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소행성은 목성 궤도나 목성과 화성 사이의 이른바 ‘소행성대’에 주로 존재하며 고유한 궤도를 갖고 태양 주위를 공전하지만 행성의 중력이나 소행성 간 영향으로 궤도가 변하는 경우가 많다. 특히 지구 주변에는 수많은 소행성이 날아다니는데 국제천문연맹에 등록된 지구와의 충돌이 높은 근지구소행성(NEAs)은 9400여개에 이른다.

바일라존스 박사는 “이번 연구는 앞으로 100만년 이내에 일어날 수 있는 가능성을 계산한 것이기 때문에 당장 공포감에 떨 이유는 없다”면서도 “현대 과학이 지구를 위협하는 소행성과 혜성의 비밀에 대해 속속 밝혀 내고는 있지만 영화에서처럼 궤도를 바꾸거나 파괴하는 기술은 아직 없다”고 설명했다.

유용하 기자 edmondy@seoul.co.kr


 

  • 1180 An토니오
  • ENFD-5615.Jun Serizawa 11
  • 11.28%(406/3600)

  • Lv.18 전체EXP : 9176/12370

  • 목록
  • 글쓰기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notice 따시 개솜 계급/랭킹/포인트/추천 공지 VER 3.06[18] 관리자

04-20 31,937
notice 일반 뉴스 게시판 공지[22] 관리자

11-08 28,534
61397 사회 공룡 멸종 부른 혜성 충돌 다시 오나[1] 1180 An토니오

09-06 3,173
61396 경제 독일·일본차는 놔둔 채 한국차만 때리는 트럼프 [1] 1180 An토니오

09-06 3,806
61395 사회 '피투성이 여중생'에 깜짝 놀란 부산교육청 학교폭력 특별점검 330 버드와이져

09-05 2,656
61394 경제 ‘이중고’ 인천공항 롯데면세점, 사업권 반납 검토 330 버드와이져

09-05 1,610
61393 사회 '잠적' 김장겸 MBC 사장, 기습출근 "방송독립 지킬 것" 1180 An토니오

09-04 1,751
61392 정치 이런 핵무기가 서울서 터지면… 반경 2.5㎞내엔 모두 사망 1180 An토니오

09-04 1,076
61391 경제 문틈으로 총쏘고… 망치로 부수고 中, 한국기업 상대 ‘공포의 단속’ 330 버드와이져

09-02 1,664
61390 사회 김장겸 MBC 사장은 어디에···체포영장에 행방 묘연 330 버드와이져

09-02 871
61389 사회 원룸서 살던 20대 가족도움 끊긴지 두달 만에 숨진채 발견 1181 An토니오

09-01 1,788
61388 경제 집값 묶었지만... 거래절벽-풍선효과 후유증 1181 An토니오

09-01 934
61387 연예 '라스' PD "김생민 짠돌이 조롱 아냐…오해 생겨 아쉬워" 331 버드와이져

08-31 1,142
61386 사회 미제 15년만에 붙잡힌 살인범…시민제보·공개수사에 덜미 331 버드와이져

08-31 1,056
61385 정치 文대통령 “먹거리 사고, 미봉책 그쳐..국민불안감 해소 못한다” 질책 1181 An토니오

08-30 1,000
61384 연예 ‘무도’ 이어 ‘나혼자’, 8일부터 결방 가능성…MBC 총파업 여파 1181 An토니오

08-30 903
61383 경제 한은 2000원권 기념지폐 11월 발행...돈일까? 기념품일까? 331 버드와이져

08-29 1,541
61382 정치 文대통령 "강력한 대북응징 능력 과시"…F15K 폭탄투하 훈련 331 버드와이져

08-29 903
61381 연예 '효리네민박' 2주 연장, 9월24일 종영한다 + 스페셜 방송 1184 An토니오

08-28 1,166
61380 사회 밤새 놀다 출근… ‘모닝 클러빙’ 즐기는 청춘들 1184 An토니오

08-28 1,220

  • 목록
  • 글쓰기
  •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