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아웃
'8·2 대책' 약발 받나…세종서 1억 떨어진 분양권 나왔다
작성자 :1202 An토니오 작성일 :2017-08-10 15:04:18 조회수 :565 추천 :0 비추 :0

 매수는 관망 분위기전문가들 "연말까지 하락세 계속될 것"

(세종=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정부의 8·2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세종시에서 실거래가 기준 분양가가 1억원이나 떨어진 아파트가 나왔다.

세종시 부동산 시장 급랭

전문가들은 정부의 부동산 대책이 효과를 본 것으로 분석하면서 하락세가 연말까지 계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10일 국토교통부 분양권 실거래가 자료에 따르면 세종시 다정동(2-1생활권) 전용면적 59A아파트 분양권이 이달 초(1∼10) 28천만원(8)에 거래됐다.

지난달 중순(11∼20) 이 아파트와 비슷한 층수(6) 분양권이 38천만원에 팔렸으니, 한 달도 되지 않아 1억원이나 떨어진 것이다.

해당 아파트는 최고 4억원(19, 지난달 말 기준)까지 올라 프리미엄(웃돈)16천만원에 달했었다.

인근 같은 면적 아파트 역시 같은 기간 28800만원(4)에 팔렸다.

이 아파트 분양가는 23800만원이었지만 지난달 초(1∼10) 4억원(9)까지 올랐다가 8·2 대책 이후 가격이 급감했다.

이 아파트 전용면적 101분양권의 경우 사상 최저가인 39천만원(2)에 거래됐다.

매물이 거의 없었던 이 아파트 분양권은 6월 초 57천만원(16)까지 거래되면서 웃돈만 22천만원에 달했다.

해당 아파트가 저층 기준 프리미엄으로도 지난달 말 13천만원까지 올랐음을 감안하면, 정부 대책 시행 이후 웃돈만 9천만원 떨어진 매물이 등장한 것이다.

세종시 투기과열지구 지정

실제 인터넷 포털사이트의 부동산 거래 코너를 보면 웃돈이 15천만원까지 올랐던 다정동 전용면적 97B 아파트 분양권의 경우 6800만원(13)까지 떨어진 급매물이 등장했다.

이 아파트는 흔히 조망권이 보장되는 로얄층 매물도 웃돈이 9천만원 선에 형성돼 있다.

저층 기준 14천만원까지 웃돈이 붙었던 전용면적 84C 아파트도 8500만원(6)까지 떨어진 물건들이 속속 나오고 있다.

지난달 초 기준 웃돈이 12천만원(2)까지 올라갔던 소담동 전용면적 98D 아파트 2층은 7천만원으로 떨어졌으며, 새롬동 한 주상복합 전용면적 84E 아파트도 프리미엄이 22천만원(8)에서 18천만원(중층)으로 하락했다.

이밖에 프리미엄이 11천만원(6)까지 올랐던 대평동 전용면적 50F 아파트(5)7천만원으로 떨어졌으며, 금강 조망 프리미엄으로 웃돈이 23천만원(13)까지 오른 대평동 전용면적 99아파트도 15천만원(10)까지 떨어진 분양권이 나왔다.

이처럼 분양권은 가격이 대부분 하향 조정됐지만, 매수 관망세가 여전히 높아 거래 건수는 많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세종시 관계자는 "8·2 대책 이후 점검 차원에서 부동산중개업소에 나가보니 다들 매수세가 급감해 가게세도 못 낼 정도라고 하소연한다""현재 시내 중개업소는 개점휴업 상태나 다름없다"고 전했다.

세종시 부동산 '개점휴업'

반면 기존에 지어진 아파트들은 매물이 거의 나오지 않고 가격 하락세도 높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하루에도 수천만원씩 프리미엄이 떨어지는 등 타격이 큰 것은 분양권 전매 시 내년부터 보유기간과 상관없이 50%로 상향된 양도소득세가 적용되기 때문이다.

특히 세종시는 월세 수요가 적은 데다 아파트 평균 전세가율이 51%(KB국민은행 집계, 7월 기준)로 전국 평균(75.3%)보다 크게 낮아 다주택자로서는 분양권을 등기로 전환하기가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다.

그동안 분양권 전매시장의 경우 단기 시세 차익을 노린 '단타족'이 몰리면서 웃돈이 천정부지로 치솟았지만, 8·2 부동산 대책으로 투기세력이 빠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앞으로 정부부처 추가 이전과 국회 분원 이전 등 개발 호재를 앞둔 만큼 장기적으로 세종시 집값은 안정세를 회복하겠지만, 올해 말까지는 가격 조정 국면이 이어질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서성권 부동산 114 연구원은 "분양권은 처분이 쉽기도 하고 투기세력이 몰리는 시장이다 보니 정부 대책에 가장 영향을 많이 받을 수밖에 없다""분양권에 이어 기존에 지어진 아파트들도 타격을 입을 것"이라고 말했다.

서 연구원은 "여전히 매도세가 우세인 만큼 가격 하락은 연말까지, 길게는 내년 초에도 계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jyoung@yna.co.kr


 

  • 1202 An토니오
  • ENFD-5615.Jun Serizawa 3
  • 2.89%(104/3600)

  • Lv.18 전체EXP : 8874/12370

  • 목록
  • 글쓰기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notice 따시 개솜 계급/랭킹/포인트/추천 공지 VER 3.06[18] 관리자

04-20 30,900
notice 일반 뉴스 게시판 공지[22] 관리자

11-08 27,502
61363 사회 애물단지 전락 30억짜리 황금박쥐…보험료만 연 2천만원씩 날려 332 버드와이져

08-17 282
61362 경제 "마을회관으로 계란 가져와라" 산란계농가 전수조사 신뢰도 의문 332 버드와이져

08-17 105
61361 사회 "내년부터 아동수당 월 10만원·기초연금 25만원" 1197 An토니오

08-16 247
61360 경제 강원 철원·경기 양주에서도 '살충제 계란'…5곳으로 늘어 1197 An토니오

08-16 229
61359 연예 김희선 "'미우새' 어머님들, 다음 회식도 초대해주셨어요" 334 버드와이져

08-14 661
61358 경제 콜센터의 반격? "진상 고객님, 전화 먼저 끊을께" 334 버드와이져

08-14 426
61357 연예 "세 번째 남편·딸 별이"…허수경, 돌아서 만난 행복 1201 An토니오

08-13 751
61356 정치 '전자파·소음 검증, 미군 사과'…사드 임시배치 속도 내나 1201 An토니오

08-13 336
61355 사회 월 20만원 받던 80대 노인, 수급액 67만원으로 높아지는 까닭은 334 버드와이져

08-11 1,337
61354 경제 나라 곳간은 풍족한데… 지갑 못 여는 서민들 334 버드와이져

08-11 532
61353 경제 '8·2 대책' 약발 받나…세종서 1억 떨어진 분양권 나왔다 1202 An토니오

08-10 565
61352 정치 현 정세가 진짜 위기인 이유 3가지…캐릭터, 우발, 속수무책 1202 An토니오

08-10 471
61351 연예 '무한도전' 커리 효과, 美후끈…ESPN 등 외신 집중보도 334 버드와이져

08-09 1,554
61350 정치 북한, '괌 포격' 특정한 이유는?···美 앤더슨·아프라기지 등 北위협 거점 334 버드와이져

08-09 463
61349 사회 올림픽대로서 230㎞ '광란의 레이스'…그날 산 외제차 폐차 334 버드와이져

08-08 678
61348 경제 '한국은 편의점 왕국'…인구당 점포 수, 일본의 1.5배 334 버드와이져

08-08 491
61347 연예 '효리네' 이효리X아이유, 정상에서 떠올린 '내리막길' 1205 An토니오

08-07 881
61346 경제 "양도세는 피하자" 급매물… '강남 불패' 끝나나 1205 An토니오

08-07 752

  • 목록
  • 글쓰기
  •  
검색